•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사이트맵
  • 서브이미지

    고추장의 역사가
    살아 숨쉬는 고장!

    전북 순창
    전통고추장마을

    자연과 환경이 조화로운 마을

    농촌진흥청, 강원 산불 피해 지역 긴급 영농 지원

    게시판 보기
    게시일 2019-04-17 13:09:59 글쓴이 이현재 조회수 1

    http://www.rda.go.kr/board/board.do?boardId=farmprmninfo&prgId=day_farmprmninfoEntry&currPage=1&dataNo=100000754192&mode=updateCnt&searchSDate=&searchEDate=


    - 전문가 진단 · 종자 공급 등… 이달 말 전국농촌진흥기관 합동 지원 -


    동해안 일대의 산불 피해에 대한 정부의 지원 대책이 마련되고 있는 가운데 16일부터 농촌진흥청 농업 전문가 등 직원 40여명이 피해 복구와 영농 준비를 위한 현장 지원에 나선다.


    이날 김경규 청장은 이번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속초시 장천마을을 찾아 주민들을 위로하고, 긴급 복구와 지속적인 영농 지원을 약속했다.


    먼저, 산불 피해로 영농 준비를 하지 못한 주민들을 위한 긴급 지원(1차)으로 벼 재배 농가의 못자리 준비와 과수·밭작물 재배 농가의 피해 복구에 일손을 보탠다.


    일손 돕기에 나선 농진청 직원들은 벼 육묘를 위한 5,000개의 모판 작업을 돕고, 농업 전문가들은 사과·배 과수원과 마늘·감자 등 밭작물 재배지를 찾아 회복을 위한 기술 지원을 한다.


    주요 작물의 종자와 안정적인 영농에 필요한 생육 보호제, 농업용 비닐 등 각종 농자재도 피해지역 시·군 농업기술센터를 통해 제공한다.


    본격적인 영농철에 들어서는 이달 하순께는 전국의 농촌진흥기관과 합동으로 추가 지원(2차)도 나설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이 보유한 농기계와 중장비, 전문 인력을 동원해 농경지 정리와 모내기 등 피해지역 농가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피해 지역의 주민들을 위한 농기계 수리와 폐농기계 수거 등도 지원할 예정이다.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은 "정부의 산불 피해 복구 대책과 기업, 기관 등은 물론, 자원봉사자들의 손길까지 더해지고 있는 만큼 빠른 시일 내에 모든 주민들이 일상으로 돌아오길 기대한다."며,"재난 지역 선포 이후 강원도 방문객이 크게 줄어 지역 상권도 영향을 받고 있는 만큼 청 직원들을 포함한 많은 분들이 이 지역을 찾아 경제 살리기에도 도움을 드릴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지원기간 동안 농촌진흥청 직원들은 피해지역 숙박업소와 식당을 이용할 계획이다.

    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

    0/300자
    댓글 등록